[정명석 목사의 설교말씀] 줘도, 모르면 실패한다. 안 자만 믿고 행하여 주를 맞고 기뻐한다

2016-12-25|조회 3251

 



 

[말 씀] 정명석 목사

[본 문] 이사야 7장 14-15절
주께서 친히 징조를 너희에게 주실 것이라.
보라. 처녀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요,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하리라.
그가 악을 버리며 선을 택할 줄 알 때가 되면, 엉긴 젖과 꿀을 먹을 것이라.


오늘은 하나님이 ‘메시아 예수님’을 세상에 보내어
이 땅에 예수님이 태어나신 것을 기념하는 <성탄절>입니다.
 
그런데 4000년 동안 하나님을 믿으면서
<하나님이 보낼 메시아>를 기다리던 구약 종교인들은
<하나님의 약속>을 받고도 <메시아 예수님>이 왔을 때 맞지 못했습니다.

하나님은 ‘메시아 예수님’을 갑자기 보내지 않으셨습니다.
‘구약 종교인들이 추종하던 이사야 선지자’를 통해서 이미 예언하고
약속하셨습니다. (이사야 7:14-15)

또 ‘미가 선지자’를 통해서 예언하시기를
“베들레헴 에브라다야. 너는 유다 족속 중에 작을지라도
이스라엘을 다스릴 자가 네게서 내게로 나올 것이라.” 하시며,
<베들레헴>에서 ‘구주’가 태어난다고 이미 말씀하셨습니다.
구약성경 미가 5장 2절 말씀입니다.

이 밖에도 하나님은 구약 종교인들이 추종하던 선지자들을 통해
<메시아>에 대해서 예언해 놓고,

그 예언대로 ‘메시아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셨습니다.

구약의 유대 종교인들은

그렇게도 ‘메시아’를 기다렸으나 결국
<하나님이 보낸 예수님>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여

<메시아>가 왔어도 못 맞았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성경의 예언을 이루셨고

이스라엘은 회복되기 시작했습니다.
아무리 믿지 않고 배척하며 핍박해도
<하나님의 역사>는 유유히 흘러가면서 뜻을 다 이룹니다.

이렇게 하나님이 약속대로 주셨어도, 모르면 실패하고
안 자만 믿고 행하면서 주를 맞고 기뻐하게 됩니다.
모르면, 옆에 있어도 맞지 못하고 사니
모두 다시 알고 깨닫고 행하기를 축복합니다.

이제 ‘하나님의 뜻과 약속대로 오신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하고,
그를 보내 주신 하나님께 감사하며 영광 돌리기 바랍니다.



정명석 목사의 설교말씀ⓒ 만남과대화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