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하나님이 주신 축복을 귀하게 쓰고 누려라

본문 .

또 어떤 사람이 타국에 갈 때 그 종들을 불러 자기 소유를 맡김과 같으니
각각 그 재능대로 한 사람에게는 금 다섯 달란트를, 한 사람에게는 두 달란트를, 한 사람에게는 한 달란트를 주고 떠났더니 다섯 달란트 받은 자는 바로 가서 그것으로 장사하여 또 다섯 달란트를 남기고 두 달란트 받은 자도 그같이 하여 또 두 달란트를 남겼으되 한 달란트 받은 자는 가서 땅을 파고 그 주인의 돈을 감추어 두었더니 오랜 후에 그 종들의 주인이 돌아와 그들과 결산할새다섯 달란트 받았던 자는 다섯 달란트를 더 가지고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내게 다섯 달란트를 주셨는데 보소서 내가 또 다섯 달란트를 남겼나이다
그 주인이 이르되 잘하였도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 네가 적은 일에 충성하였으매 내가 많은 것을 네게 맡기리니 네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할지어다 하고 두 달란트 받았던 자도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내게 두 달란트를 주셨는데 보소서 내가 또 두 달란트를 남겼나이다
그 주인이 이르되 잘하였도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 네가 적은 일에 충성하였으매 내가 많은 것을 네게 맡기리니 네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할지어다 하고 한 달란트 받았던 자는 와서 이르되 주인이여 당신은 굳은 사람이라 심지 않은 데서 거두고 헤치지 않은 데서 모으는 줄을 내가 알았으므로 두려워하여 나가서 당신의 달란트를 땅에 감추어 두었었나이다 보소서 당신의 것을 가지셨나이다 그 주인이 대답하여 이르되 악하고 게으른 종아 나는 심지 않은 데서 거두고 헤치지 않은 데서 모으는 줄로 네가 알았느냐 그러면 네가 마땅히 내 돈을 취리하는 자들에게나 맡겼다가 내가 돌아와서 내 원금과 이자를 받게 하였을 것이니라 하고 그에게서 그 한 달란트를 빼앗아 열 달란트 가진 자에게 주라
무릇 있는 자는 받아 풍족하게 되고 없는 자는 그 있는 것까지 빼앗기리라
이 무익한 종을 바깥 어두운 데로 내쫓으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리라 하니라


하나님은 천지 만물을 창조하시어 하나님도 쓰시고, 창조한 사람들에게도 주시어 쓰며 누리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주신 축복을 사람들은 그냥 필요로 하니 일반적인 정도로만 쓰고 살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복을 받는 법을 주셨는데, 그 법을 지키므로 축복을 받게 하셨습니다.
축복을 주신다 함은, 하나님이 주신 법을 지켰다 함입니다.


성경에 유명한 인물들 노아, 아브라함, 요셉, 다윗, 솔로몬을 보면,
하나님은 이들에게 좋은 땅을 주시어 그곳에 살게 하며 만물 축복도, 건강도 주시며 살게 하셨습니다.
이들은 힘들고 어려워도 하나님의 법을 지키며 그 뜻을 이루며 살므로 축복이 되어 영도 육도 잘되었습니다.
특히 예수님은 만민의 죄를 위해 십자가를 지심으로 온 인류가 구원받는 축복의 길을 주셨습니다.


이제, 받기만 하려고 하지 말고, 하나님이 주셨으니 받은 것을 감사하며
귀히 쓰고, 받았어도 두려워하며 감추지 말고, 하나님을 믿고 따르고 그 말씀에 순종하며 천지 만물의 가치를 알고 누리며 쓰기 바랍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개성대로 아름답게 창조하셨으니,
그 재능과 아름다움을 가지고 멋있게 하나님을 섬기고 형제들을 사랑하며 살아야 합니다.


사랑하는 것, 만물을 쓰는 것, 자기 쓰고 싶은 생각대로 하는 것, 자기 꿈을 실현하는 것도 누리는 것이니

모두, 자기에게 준 재능과 재질을 충분히 쓰며 살아가길 축복합니다.



조회수
7,413
좋아요
3
댓글
0
날짜
5/31/2019 1:06:15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