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화'와 같은 단비가 내리는 월명동

운영자|2016-03-04|조회 4444

 

월명동 설립자 jms 정명석 목사 하늘과 땅의 아름다운 조화를 보여주는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한 자연성전 월명동 정명석선생이 태어난 달이 밝은 기독교복음선교회 정명석 총재가 만든 상록수 월성 월명동의 풍경 정명석총재 정명석교주 만남과 대화 그것이알고싶다정명석

 ▲  <큰바위 얼굴> 소나무

오늘 가뭄을 해소해주는 `보화` 같은 단비가 월명동에 내렸다.


겨우내 움츠렸던 마음, 만물과 세상이 기지개를 활짝 펴게 하여주는 고마운 봄비다.


포근한 날씨에 내리는 봄비로 인해 2월 동안 건조함과 초미세 먼지로 흐린 날씨가 연이어져서 답답했던 마음이 싱그러워진다.

 

월명동 설립자 jms 정명석 목사 하늘과 땅의 아름다운 조화를 보여주는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한 자연성전 월명동 정명석선생이 태어난 달이 밝은 기독교복음선교회 정명석 총재가 만든 상록수 월성 월명동의 풍경 정명석총재 정명석교주 만남과 대화 그것이알고싶다정명석

   ▲  월명동 성자 사랑의 집

월명동 설립자 jms 정명석 목사 하늘과 땅의 아름다운 조화를 보여주는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한 자연성전 월명동 정명석선생이 태어난 달이 밝은 기독교복음선교회 정명석 총재가 만든 상록수 월성 월명동의 풍경 정명석총재 정명석교주 만남과 대화 그것이알고싶다정명석

 

이전 1/1 다음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