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 <자연성전의 소나무들>은 체중 감량하듯 ‘가지치기’를 해 주었다.

 [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


 



<자연성전의 소나무들>은 체중 감량하듯 ‘가지치기’를 해 주었다. 

고로 ‘기둥과 덩치’가 빨리 커진 것이다.

<사람>도 ‘나뭇잎같이 무성한 말’을 가지 치듯 감량시키고, 

‘실천 쪽’에 무게를 두면 ‘공적의 덩치’가 커진다. 




정명석 목사의 한줄멘토@ 만남과대화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