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무지속의 상극세계

본문 .

이 모든 일 후 곧 요시야가 성전을 정돈하기를 마친 후에 애굽 왕 느고가 유브라데 강 가의 갈그미스를 치러 올라왔으므로 요시야가 나가서 방비하였더니 느고가 요시야에게 사신을 보내어 이르되 유다 왕이여 내가 그대와 무슨 관계가 있느냐

내가 오늘 그대를 치려는 것이 아니요 나와 더불어 싸우는 족속을 치려는 것이라 하나님이 나에게 명령하사 속히 하라 하셨은즉 하나님이 나와 함께 계시니 그대는 하나님을 거스르지 말라 그대를 멸하실까 하노라 하나
요시야가 몸을 돌이켜 떠나기를 싫어하고 오히려 변장하고 그와 싸우고자 하여 하나님의 입에서 나온 느고의 말을 듣지 아니하고 므깃도 골짜기에 이르러 싸울 때에 활 쏘는 자가 요시야 왕을 쏜지라 왕이 그의 신하들에게 이르되 내가 중상을 입었으니 나를 도와 나가게 하라


무지 속의 상극세계는 모르면 서로 싸우고 다투게 되어 문제가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요시야 이야기를 통해 우리는 자체로 해결하지 못하는 것은 하나님이 다른 사람을 통해 해결해 주신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은 사람을 통해 말씀하시고 사람을 쓰고 오십니다. 그것을 믿어주어야 합니다.
선지자 때는 선지자를 쓰고, 메시아 때는 메시아를 쓰고,
전쟁 때는 전쟁의 영웅을 쓰고 나타납니다.
고로 몰라서 상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늘 화동하며 감사하기 바랍니다.


우리는 생활과 상황 가운데 요시야 입장일 때가 있고 느고 입장일 때가 있다는 것을 늘 생각해야 합니다.
몰랐던 것을 서로 대화하며 화평하게 잘 지내고,
나를 도와주려는 자와 다투지 않고 믿어주고 하나 되기 바랍니다.


하나님은 말씀을 주시고 지혜로 함께하시니
그 뜻이 어디에 있나 항상 생각하고 기도하여 무지 속의 상극세계가 일어나지 않길 축복합니다.

조회수
4,184
좋아요
4
댓글
4
날짜
8/20/2019 11:47:10 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