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지금은 천 년 혼인 잔치의 때다

본문 .

예수께서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이르시되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사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르되 청한 사람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오찬을 준비하되 나의 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혼인 잔치에 오소서 하라 하였더니 그들이 돌아 보지도 않고 한 사람은 자기 밭으로, 한 사람은 자기 사업하러 가고 임금이 노하여 군대를 보내어 그 살인한 자들을 진멸하고 그 동네를 불사르고 이에 종들에게 이르되 혼인 잔치는 준비되었으나 청한 사람들은 합당하지 아니하니 네거리 길에 가서 사람을 만나는 대로 혼인 잔치에 청하여 오라 한대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어 바깥 어두운 데에 내던지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게 되리라 하니라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


<예복을 갖춘다> 함은 ‘행실을 갖춘다.’ 하는 말입니다.


요한계시록 19장 8절을 보면
  『그에게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옷>을 입도록 허락하셨으니,
  <이 세마포 옷>은 ‘성도들의 옳은 행실’이로다』 했습니다.


<옷>과 <행실>은 ‘일체’입니다.
<행실>을 제대로 갖추고 <매너>를 갖추고 나서
<혼인 잔치 역사>에 참여하고, <하나님과 주 앞>에 나아와야 합니다.


행실의 예복을 갖추려면, 시대 말씀을 듣고 행해야 합니다.
<자기 행실 갖추기>
<시대 말씀을 듣고 매일 거기에 맞춰 살기>입니다.
 
모두 때에 맞는 행실로 천 년 혼인 잔치의 주인공이 되길 축복합니다.


조회수
2,362
좋아요
1
댓글
0
날짜
9/21/2019 7:00:47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