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_설교말씀

하나님이 그들의 언어를 혼잡하게 하여 지면에서 흩어 버리셨다

본문 .

온 땅의 언어가 하나요 말이 하나였더라 이에 그들이 동방으로 옮기다가 시날 평지를 만나 거기 거류하며 서로 말하되 자, 벽돌을 만들어 견고히 굽자 하고 이에 벽돌로 돌을 대신하며 역청으로 진흙을 대신하고 또 말하되 자, 성읍과 탑을 건설하여 그 탑 꼭대기를 하늘에 닿게 하여 우리 이름을 내고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 하였더니 여호와께서 사람들이 건설하는 그 성읍과 탑을 보려고 내려오셨더라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이 무리가 한 족속이요 언어도 하나이므로 이같이 시작하였으니 이 후로는 그 하고자 하는 일을 막을 수 없으리로다 자, 우리가 내려가서 거기서 그들의 언어를 혼잡하게 하여 그들이 서로 알아듣지 못하게 하자 하시고 여호와께서 거기서 그들을 온 지면에 흩으셨으므로 그들이 그 도시를 건설하기를 그쳤더라 그러므로 그 이름을 바벨이라 하니 이는 여호와께서 거기서 온 땅의 언어를 혼잡하게 하셨음이니라 여호와께서 거기서 그들을 온 지면에 흩으셨더라

 
하나님은 무엇으로 이상세계를 만드실까요?
바로 <말씀>입니다.


하나님은 <말씀>으로 ‘천지 만물과 사람’을 창조하시고, ‘종교역사’를 창조하셨습니다.
<구약 역사>는 ‘모세를 통한 율법 말씀’으로 창조하시고,
<신약 역사>는 ‘메시아 예수님을 통한 말씀’으로 창조하셨습니다.


이렇듯 하나님의 말씀과 하나 되어 행해야 ‘하나님의 뜻’을 펼 수 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의 말씀>을 자기 주관대로 생각하고 행하면,
하나님의 생각과 다르니 <언어의 혼잡>이 와서 서로 ‘말’이 통하지 않게 되고, 하나님과도 ‘말’이 통하지 않게 되며 ‘뜻’도 통하지 않게 됩니다.


<언어가 안 맞다는 말>은
깊이 보면 ‘심정과 마음이 안 맞는다는 말’입니다.
그러니 우리는 하나님의 언어와 일체 되어야 하겠습니다.


‘하나님과 일체 된 자’는
<하나님의 말씀을 절실히 깨닫는 자>이니
모두 하나님의 말씀을 제대로 깨달아 기쁨과 축복이 충만하길 기도합니다.


조회수
4,477
좋아요
6
댓글
3
날짜
3/5/2020 3:04:16 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