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_보도자료

정정보도문

195326_100805_050.jpg




지난해 4월12일자 지면 및 같은 해 4월17일자 인터넷 기사 ‘[단독]종교단체 JMS, 대우조선해양건설 무자본 인수?’에 관해 법원의 결정에 따라 아래와 같이 정정보도 합니다.


거액의 교회 자금을 횡령해 무자본 인수합병을 벌였다는 의혹과 관련하여 검찰이 기독교복음선교회(JMS)에 대한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보도하였으나,


사실 확인 결과 기독교복음선교회는 검찰의 수사를 받은 사실도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검찰 수사 결과, 기독교복음선교회는 무자본 기업 인수합병과, 이를 주도한 인물들과의 연관성이 전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검찰 수사 결과 기독교복음선교회 관계자들 중 기소된 사람은 없습니다.


무자본 기업 인수합병에 투입된 시드머니 60억원은 문아무개 일가와는 관계없는 별개의 자금출처임이 검찰 수사 결과 밝혀졌습니다.


JMS라는 명칭은 기독교복음선교회의 공식 명칭이 아니며, 향후 기독교복음선교회 및 정명석 총재에 관하여 JMS라는 명칭을 사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기사원문 : [시사저널] http://www.sisa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195326


조회수
522
좋아요
4
댓글
3
날짜
2/7/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