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_보도자료

GLAU 기독교복음선교회, 우크라이나 성금 1천만 원 기탁

123321_103665_1916.jpg


▲ 글로벌사랑실천연합은 전쟁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우크라이나 국민을 응원하기 위해 최근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을 통해 성금 1천만 원을 지난 13일 기탁했다.




글로벌사랑실천연합(GLAU)이 우크라이나 구호성금 기탁 행렬에 동참했다.

14일 글로벌사랑실천연합은 전쟁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우크라이나 국민을 응원하기 위해 최근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을 통해 성금 1천만 원을 지난 13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GLAU 회장단은 “전쟁으로 인해 삶의 터전이 파괴된 우크라니아 민간인과 어린이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성금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글로벌사랑실천연합과 기독교복음선교회(총회장 정명석)는 어떠한 갈등에도 소중한 생명을 위협하는 전쟁을 반대한다”며 “앞으로도 전 세계에 사랑과 평화의 가치를 일깨우고 전파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한 우크라이나대사관 이고르 데니슉 대리대사는 이날 전달식 자리에서 “7백만 명이 넘는 우크라이나 난민을 위한 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글로벌사랑실천연합의 소중한 후원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감사의 뜻을 표했다.

성금은 우크라이나 난민 임시보호소, 구호물품, 의료지원, 구호식량 지원 등에 사용된다.

또한 기독교복음선교회 정명석 총회장은 1960년대 베트남전에 두 차례 참전용사로도 유명하다. 두차례 파월만으로도 유례가 흔치 않은데다, 전사에 빛나는 이른바 '홍길동 작전'에서 월맹군 포로를 생포해 무기 980점을 노획, 전례 없는 공을 세웠다.

정 총회장은 저서 ‘전쟁은 잔인했다. 사랑과 평화다’ 머리글에서 "총칼을 들고 전쟁을 하지 않을지라도 서로 미워하며 싸우면 전쟁이다. 이 글이 전쟁을 막을 수 있는 마음의 무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적어 큰 울림을 준 바 있다.

한편, 글로벌사랑실천연합은 기독교복음선교회 회원들이 구성한 단체로 전국의 다양한 분야의 리더들이 사회를 밝고 건강하게 만들고자 ‘사랑 실천’을 모토로 하는 나눔 단체다.




기사원문 : [농업경제신문] http://www.thekpm.com/news/articleView.html?idxno=123321

 


조회수
132
좋아요
1
댓글
0
날짜
6/14/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