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석 목사_영감의 시

행복 세월


time_img.png



고단잠에

빠지어서

밤시간이

일순간에

가버리듯

주님일에

빠지어서

낮시간도

일순간에

가버린다


영계빠져

살아가니

육계시간

어느새에

한세월이

가버렸네


어느때는

차를타고

가는듯이

어느때는

비행기를

타고가듯

쌓인세월

한해세월

가버렸네


내게주신

최고행복

주님축복

아닐쏘냐

오늘해도

그러하다


2011년 1월 조은소리 중에서 정명석 목사의 시

조회수
7,001
좋아요
8
댓글
5
날짜
3/2/2020

영감의 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