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석 목사의 설교말씀] 고생돼도 생명길로 가라 마음과 뜻과 목숨을 다해라

2017-04-05|조회 1210


 

 



 [말 씀]정명석 목사



인생 앞에는 <성공의 길>과 <실패의 길> ‘두 길’이 있습니다.

그러나 인생을 보면, 대부분 <성공 쪽>은 10%이고, <실패 쪽>이 90%나 됩니다.


왜 그럴까요? 


자기 마음대로, 자기가 생각했던 대로 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또 ‘자기가 기존에 했던 것’을 버리고 ‘새 길’로 가려니,

<성공률>이 10% 정도밖에 되지 않는 것입니다.


누구든지 ‘자기가 살던 기존의 삶, 기존의 길’을 뿌리치고

<새 길>을 간다는 것은 정말 힘듭니다.

기존의 삶과 생각, 기존의 방식을 버리고,

새 길에서 그에 따른 ‘새 삶’을 살아야 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이 오셨을 때,

이스라엘 백성들은 <율법>을 중심하여 하나님을 믿으며 

기존 신앙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기존성’ 때문에 <새 말씀>을 받아들이지 않았고,

<예수님>을 불신했으며 <새 역사, 새 길>로 오지 못했습니다.


예수님 앞에도 ‘양단의 길’이 있었는데,

곧 성경에 기록된 대로 <영광의 주>, 아니면 <고난의 주>였습니다.


그 시대 사람들이 예수님을 믿고 받아들이면 

<영광의 길>로 가는 것이고,

예수님을 불신하고 받아들이지 않으면

<고난의 길>로 가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이 ‘영광의 주’가 되는 것은

<성공 쪽> 10%, <실패 쪽> 90%였습니다.


왜요? 


유대 종교인들이 믿고 따르던 

<기존 모세의 율법>을 가르쳐서 구원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주신 <신약의 새 말씀>을 가르쳐서

예수님 자신을 ‘메시아’로 믿게 해야

그 시대에 하나님이 원하시는 구원을 이룰 수 있기 때문이었습니다.


<예수님의 마음>만으로 구원이 결정된다면,

예수님이 다 하면 되니 쉽습니다.


그러나 <구원>은 ‘구원자 혼자’ 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가 믿고 따르고 행해야 이루어집니다.


그런데 <기존 율법을 중심하여 하나님을 믿고 있던 자들>이   

기존성을 버리지 못하고 예수님을 불신하고 핍박하고 반대했습니다. <실패 쪽 고난의 길>로 갈 확률이 80~90%나 됐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그 희박한 10%의 가능성을 가지고

결국 해내고 말았습니다!


어떻게요? 


예수님은 마음과 뜻과 목숨 다해 끝까지 행했고,

본인의 ‘몸’을 십자가에 내주어

죄인들을 대신하여 죗값을 치루셨습니다.


그 ‘희생과 사랑의 조건’으로

사망으로 기울어진 판국을 뒤집어

만민에게 <구원의 길>을 열어 놓았고,

<새 역사, 신약의 길>을 펼쳐 놓으셨습니다.


이렇듯 <신앙>뿐 아니라 

<인생>도 ‘불리한 것’을 가지고 도전하는 것입니다.


이제, 고생돼도 생명길로 가겠다는 정신을 가지고

마음과 뜻과 목숨을 다해 주와 같이 행하는 여러분 되기를 기도합니다.


정명석 목사의 설교말씀ⓒ 만남과대화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cgm
copy
  • naver
  • daum
  • cyworld
  • facebook
  • tstory
  • google
  • egloos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