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동네

상강(霜降)by 날개단약속


20191025상강.jpg








                                         오늘이 그날이라

                                         흐리고 비와 바람도 나린다
                                         서리 내려 얼기 전에
                                         논에서 싹싹 거둬들였다



                                         남에서 북으로
                                         노랗게 바알갛게 단풍 옷 입고
                                         빨강, 하얀 국화는
                                         사랑과 감사를
                                         보라 소국은
                                         모든 것을 그대에게 드리겠다고
                                         입 모아 이야기한다
                                         지천에 널린 노란 국화
                                         아직도 내 맘 모른다며
                                         뾰루퉁
                                         짝사랑하는 자의 마음을 울린다



                                         늦가을이다
                                         추수가 마무리 되었다
                                         수고하고 애쓴 심장에 기꺼이 안기었다



                                         귀뚤귀뚤
                                         귀뚜루루루



조회수
3,067
좋아요
3
댓글
0
날짜
10/26/2019